사랑방
작성자 류근영
작성일 2014-10-09 (목) 06:56
ㆍ추천: 0  ㆍ조회: 147      
IP: 112.xxx.116
소문난 명의

     

    
    

      * 소문난 명의 *

      죽은 사람도 살려 낸다는 중국에 편작이라는 명의가 있었습니다. 그의 두 형도 모두 훌륭한 의사였습니다. 다만 두 형은 막내인 편작만큼 세상에이름을 알리지 못했을 뿐이었습니다. 위나라의 임금이 편작에게 물었습니다.
      그대 삼형제 중에 누가 가장 잘 치료하는가?" 편작이 대답했습니다.
      "큰 형님이 가장 훌륭하고, 그 다음 둘째 형님, 그 다음이 저입니다.
      저의 큰 형님은 환자가 아픔을 느끼기 전에 얼굴빛으로 이미 그 환자에게 다가올 병을 압니다. 그리하여 환자가 병이 나기도 전에 병의 원인을 제거하여줍니다. 그러므로 환자는 아파 보지도 못한 상태에서 치료를 받게 되어 저의 큰 형님이 자신의 병을 치료해
      주었다는 것을 알지 못합니다.
      저의 큰 형님이 명의로 소문이 나지 않은 이유는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그리고 저의 둘째 형님은 환자의 병세가
      미미할 때 병을 알아보시고치료에 들어가십니다.
      환자들은 저의 둘째 형님이 자신의 큰 병을 낫게 해 주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반면에 저는 병이 커지고 환자가 고통 속에서 신음할 때, 비로소 그 병을 알아봅니다.환자의 병세가 심각하므로 맥을 짚어 보아야 하고, 진기한 약을 먹여야 했으며,살을 도려내는 수술을 진행해야 했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은 저의 그러한 행위를 보고서야 비로소 제가 자기들의 병을 고쳐 주었다고 믿는 것입니다. 제가 명의로 소문난 것도 이런 하찮은이유 때문입니다.
      = 옮겨온 글 =

이름아이콘 유창형
2015-01-29 22:53
회원사진
참 귀한 글이네요!!!
   
이름아이콘 류근영
2015-01-30 18:52
유창형님 댓글 감사합니다. 좋은 시간되세요.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39 스님의 교훈 류근영 2014-10-20 156
38 소문난 명의 [2] 류근영 2014-10-09 147
37 우유 두 잔의 친절 류근영 2014-09-30 172
36 촛불 하나의 교훈 류근영 2014-09-26 149
35 아빠의 쪽지 [2] 류근영 2014-09-18 148
34 우리 진주 류씨 문중이 이렇게 대단한 가문이었다니,... [1] 류승열 2014-09-14 294
33    Re..우리 진주 류씨 문중이 이렇게 대단한 가문이었다니,... 유창형 2015-01-29 81
32 스탠포드 대학의 설립 유래 류근영 2014-09-14 146
31 즐거운 추석 되시기 바랍니다 류근영 2014-09-07 129
30 엄마의 초등학교 졸업장 류근영 2014-09-04 170
29 전화번호만 쓰인 편지 류근영 2014-08-30 149
28 일반 형(珩)자 할아버지에 대한 인터넷 검색내용 입니다. 류종현 2014-08-22 189
27 수단신청 방법 문의 [2] 류근주 2014-08-20 234
26 조금 더 위였습니다 [2] 류근영 2014-08-14 175
25 아버지의 마음 지금도 몰라 류근영 2014-08-01 147
24 SUPER STAR k, 동영상 류근영 2014-07-23 130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