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작성자 류근영
작성일 2015-03-16 (월) 19:00
ㆍ추천: 0  ㆍ조회: 148      
IP: 119.xxx.61
마음 따뜻한 이야기

    * 마음 따뜻한 이야기 *7년전 아들 결혼식때 친구로 부터 축의금으로 백만원을 받았다, 그때는 친구의 우정이 무척 감격스러워 했다 콧등이 시려오는걸 겨우 참았다 친구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으로 살았다
    그런데 몇일전 그 친구로부터 아들 결혼 청첩장을 받았다 웬지 기쁨 마음보다 걱정이 앞섰다 하루살기에도 빠듯한 삶이기에 어떻게 축의금을 챙길가 하는 걱정이 앞섰다
    마누라와 상의를 한결과 일수돈을 내서라도 축의금을 해야 한다고 했다 축으금이란 축하로 주는 돈이기 이전에 상부 상조 한다는 뜻이란다 일수 얻은 돈으로 후련한 마음으로 결혼식장에 갔다
    친구는 악수를 하면서 연신 와줘서 고맙다고 했다 바쁜틈에도 안부까지 물어줬다 정말 아내와 나는 일수돈을 얻어서라도 빚을 갚게 된것이 참 잘했다고 생각했다
    며칠후 집으로 등기우편이 배달되었다 발신인이 며칠전 친구에게서 온것이라 웬 인사장을 등기로 보냈을까 뜯어 봤더니 눈익은 친구의 글이다 "이 사람아 !' 내 자네 형편 다 아는데 무슨 축의금을,,,
    축의금이 뭐냐고 우정 맺힌 나무람이었다 평소에도 자네 살림 어려운것 아는데 이게 무슨짓인가 자네 우정을 돈으로 사려고 했느냐는 나무람이,,,, 그리고 이백만원의 수표 한장을 보내왔다
    이사람아 ! 나는 자네 친구야 어려운 자네 형편 잘 아는데 백만원이 무슨 소리냐 참석해준것만으로도  반가운데 여기 이백만원 보내니 그리 알게 이돈을 안받는다면 나 말일세 자네를 친구로 생각지 않겠네

    그리고 아들 결혼식에 참석해줘서 고맙다는 말과 한가할때 만나 옛날 그 포장마차집에서 돼지곱창에 소주 한잔 하자는 말을 곁드렸다 웬지 이번에는 눈시울이 뜨거워졌다 우정어린 축의금 때문에,,,,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55 5월의 편지 류근영 2015-05-02 136
    54 빌게이츠가 말한 명언 류근영 2015-04-19 150
    53 1%의 행복 류근영 2015-04-03 151
    52 마음 따뜻한 이야기 류근영 2015-03-16 148
    51 대구사나이 나운도 남자라는 이유로 [1] 류근영 2015-03-11 149
    50 최성봉의 감동의 노래 [1] 류근영 2015-02-28 144
    49 라오스 기행 [1] 류근영 2015-02-19 145
    48 코카콜라 회장의 유서 !! 류근영 2015-02-14 179
    47 아시아의 별 베트남 기행 [2] 류근영 2015-02-11 145
    46 질문 종친회에대한 질의 류철희 2015-01-24 2
    45 항암약초 다들건강 하세요 그리고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2] 류근열 2015-01-02 74
    44 가장 소중한 선물 류근영 2014-12-04 163
    43 우체부와 꽃길 류근영 2014-11-22 161
    42 아버지의 손을 잡을 때 류근영 2014-11-15 154
    41 역경속에핀꽃 류근영 2014-11-07 164
    40 배려의 힘 류근영 2014-10-30 144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