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작성자 류근영
작성일 2014-11-07 (금) 16:41
ㆍ추천: 0  ㆍ조회: 165      
IP: 112.xxx.167
역경속에핀꽃


    * 역경속에 핀 꽃 *

    어떤 처녀가 17세에 결혼해서 모진 시집살이를 하다가 19세에 청상 과부가 되었다. 동네 사람들이 그를 보면 "에게게..꽃이 피다 말았네..!" 하면서 애석하게 여겼고 19살 과부는 너무도 창피하고 기구한 운명에 기가 막혀 하루는 거울 앞에 앉아 긴 머리카락을 사정없이 잘라내 버렸다. 젊은 과부가 마을 어르신들로 부터 "아직도 어린나인데 안됐다" 하면서 동정하는 말들이 너무 부담스럽기도 했지만 너무도 기구한 자신의 운명에 좌절하지 않았고, 무조건 서울로 올라와 지인의 소개로 어느 부잣집 가정부로 들어갔다. 그녀는 그 집에서 열심히 일했고 인정도 받아 어느 날 주인집어르신께 두가지 요청을 했다. 하나는 "야간 학교에라도 가서 공부를 할 수 있게 해달라는 것"이고, 또 하나는 "주일날이면 꼭 교회에 나갈 수 있게 해달라는 것" 이었다. 집 주인은 젊은 과부의 소박한 소원을 들어 주어 당시 이화여학교 야간부에 가서 공부를 했고 주일날에는 교회에도 보내 주었다. 그녀는 학교에서 공부를 열심히 하더니 장학생이 되었고 나중에는 실력과 인품도 인정을 받아 학교에서 일본으로 유학을 보냈다. 유학생 신분으로 일본에 오게된 젊은 과부는 너무 기뻤고 감사해서 더욱 열심히 공부했고 노력을 해서 소정의 과정을 마치고 귀국하였고 본국으로 건너와 당시조선총독부 장학사로 일하다가 해방과 함께 학교를 세우게 되었으니 그가 바로 숙명여자대학 초대학장이 된 임숙재(任淑宰,1891~1961) 선생님이다. 그분은 숙명여대를 성장시켰을 뿐 아니라 불굴의 의지로 운명을 바꾸어 놓은위대한 사람이다. 그분은 제자들에게 "성공하기를 원하십니까? 환경을 다스리십시오." 라고 늘 가르쳤고 19세 과부가 식모살 이에서 대학 총장까지 된 사연은 인간이란 존재는 "고난을 잘 이겨내야 무슨 일에서든지 능력을 발휘할 수 있다" 는 것이다. 사람들 누구에게나 잠재된 능력과 무한한 가능성이 주어져있으며 어떤 환경이나 위치에 처해있든 주어진 조건을 어떻게 이겨내고 잘 다스려 가느냐에 따라 그 인생의 성공여부가 결정된다고 한다. 지금 우리 자신에게도 숨겨진 잠재력이 있는데도 스스로는 모른채 살아가고있을지 모른다. 혹시 나는 가난하고 불우한 환경이라고, 나는 부모가 못나서 이 모양이라고 탓하지나 않는지요?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55 5월의 편지 류근영 2015-05-02 136
54 빌게이츠가 말한 명언 류근영 2015-04-19 151
53 1%의 행복 류근영 2015-04-03 152
52 마음 따뜻한 이야기 류근영 2015-03-16 148
51 대구사나이 나운도 남자라는 이유로 [1] 류근영 2015-03-11 149
50 최성봉의 감동의 노래 [1] 류근영 2015-02-28 144
49 라오스 기행 [1] 류근영 2015-02-19 145
48 코카콜라 회장의 유서 !! 류근영 2015-02-14 180
47 아시아의 별 베트남 기행 [2] 류근영 2015-02-11 146
46 질문 종친회에대한 질의 류철희 2015-01-24 2
45 항암약초 다들건강 하세요 그리고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2] 류근열 2015-01-02 74
44 가장 소중한 선물 류근영 2014-12-04 163
43 우체부와 꽃길 류근영 2014-11-22 161
42 아버지의 손을 잡을 때 류근영 2014-11-15 154
41 역경속에핀꽃 류근영 2014-11-07 165
40 배려의 힘 류근영 2014-10-30 145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