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작성자 류근영
작성일 2015-12-10 (목) 17:54
ㆍ추천: 0  ㆍ조회: 138      
IP: 218.xxx.224
급난지붕(急難之朋)

◈급난지붕(急難之朋)◈

명심보감에 급난지붕(急難之朋)이라는 말이 나옵니다. 급(急)하고 어려울(難) 때 힘이 되어주는 친구(朋)라는 뜻입니다. - 주식형제천개유(酒食兄弟千個有)- 술먹고 밥먹을 때 형, 동생하는 친구는 천 명이나 있지만, - 급난지붕일개무(急難之朋一個無) - 급하고 어려울 때 막상 나를 도와주는 친구는 한명도 없다. 정말 요즘 현실이 그러하기에 이말이 더 씁쓸하게 느껴집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좋을 때는 후하게 선심쓰며, 그렇게 말하고 행동 합니다. 그러나 평소에 내 앞에서 그렇게 잘하던 사람이 내가 막상 큰 시련을 맞았을 때 나를 외면한다면 마음속에 어떤 생각이 들까요? 제가 잘 아는 선배 한분이 하신 말씀이 기억납니다. “직장 그만두고 1년 공백기동안 진실한 인간관계가 무엇인지 확실히 재정리가 되더라. 정말 값진 1년이었다." 고... 나의 친구들이 주식형제(酒食兄弟)인지, 급난지붕(急難之朋)인지, 또한 나는 그들에게 진정한 급난지붕(急難之朋)인지 다시 한번 곰곰히 생각해봐야 할 것입니다. 친구의 잘못은 모래 위에 적는 답니다. 밀물에 지워 지라고-! 친구의 고마움은 바위 위에 새긴답니다. 비바람에 견디면서 영원히 기억하라고-! 친구의 눈물은 구름에 올려 놓는 답니다. 힘들면 비가 내릴 때 같이 울어주라고-! 더불어 살아가다 보면 다른 사람으로 인하여 섭섭한 일도 생기고, 고마운 일도 생기게 마련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고마움은 빨리 잊고, 서운한 감정은 오래 남겨 두는것 같습니다. 지혜로운 사람은 고마움은 오래 오래 기억하고, 섭섭함과 서운함을 빨리 잊고 삽니다. 내 자신이라도 急難之朋이 되어 大人으로 한번 살아봅시다! ㅡ급난지붕(急難之朋) ㅡ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03 터기 기행 류근영 2016-01-10 128
102 모란봉악단 세계명곡 메들리 류근영 2016-01-05 149
101 어느 산 입구에 써 있는 글 류근영 2015-12-30 148
100 크리스마스 선물에 담긴 사랑이야기 류근영 2015-12-23 128
99 중국 산시성 기행 류근영 2015-12-18 141
98 급난지붕(急難之朋) 류근영 2015-12-10 138
97 아내의 빈자리 류근영 2015-12-01 139
96 세상을 보게 해주는 창문 류근영 2015-11-23 135
95 英BBC가 發表한 幸福 류근영 2015-11-21 161
94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가위.바위.보 류근영 2015-11-20 140
93 五福(오복)은 무엇일까요? 류근영 2015-11-19 136
92 부드러운 것은 언제나 강하다 류근영 2015-11-17 133
91 어느 버스 운전기사의 가슴아픈 사연 류근영 2015-11-15 134
90 시골의사 박경철박사의 이야기 류근영 2015-11-08 169
89 어느 며느리 이야기 [1] 류근영 2015-11-01 135
88 [감동스토리]홀로된 어느 노인의 삶 류근영 2015-10-29 134
12345678910